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 메인페이지로 이동 >
  • 열린마당 >
  • 보도자료 >
  • 보도자료

보도자료

원주다이내믹댄싱카니발 8년만에 세계적 축제로 비상의 날개 오는 9월 2019댄카에 전세계 춤꾼들 사상 최대 참여

작성일 : 2019-07-24 17:12:46 조회수 : 69

원주다이내믹댄싱카니발 8년만에 세계적 축제로 비상의 날개

오는 92019댄카에 전세계 춤꾼들 사상 최대 참여

 

오는 93~8일까지 열리는 2019원주다이내믹댄싱카니발이 국내외에서 사상 최대의 팀이 참여하는 명실공히 세계적 댄싱카니발로 펼쳐진다.

 

22()원주문화재단에 따르면 이번 원주다이내믹댄싱카니발에는 러시아 대만 싱가폴 등 13개국에서 40개팀에 1,894명이 참가한다. 해외에서 사상 최대의 국가와 팀이 참여해 글로벌 축제로 도약하고 있다.

 

국내팀도 108개팀에 8,856명의 역대 최대 규모로 댄싱카니발 퍼레이드 경연에 참여하는 인원만 무려 148개 팀에 10,750명으로 국내 축제에서는 유례가 없다.

 

()원주문화재단 주관 첫해인 2012년 해외 참여없이 국내서만 70여개팀에 6,000여명이 참가했던 것과 비교하면 두 배 이상의 비약적인 성장이다.

 

비결은 시민이 참여하는 축제 컨셉이다. 프로가 아닌 아마추어 시민들이 120m 무대와 거리 퍼레이드 등에 직접 참여하고 주도한다. 또 이 경연을 일반 시민들이 직접 심사한다. 춤을 좋아하는 평범한 시민들의 참여가 이 축제의 정신이고 성장의 원동력이다.

 

축제의 거듭된 성장으로 지역경제의 활성화는 물론 다양한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하며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시키고 있다.

원주다이내믹댄싱카니발의 이러한 공로로 문화체육관광부의 우수축제로 선정됐고 주관기관인 원주문화재단의 이사장 원창묵시장이 대한민국 무용대상 특별상을 수상했다.

 

원주다이내믹댄싱카니발은 해를 거듭하면서 아시아의 리우를 넘어 세계적 카니발로 비상하고 있다.

 

한편 원주문화재단측은 올해 퍼레이드 경연 참가팀 평가를 위한 시민심사단을 오는 26일까지 공모한다. 자세한 내용은 원주다이내믹댄싱카니발 홈페이지(http://www.ddcwj.com/)와 사무국(033-763-9401~02)에 문의하면 된다.

 

원주문화재단 관계자는 시민들이 주체로 참여하는 축제의 기본적인 아이덴티가 성공의 핵심 요인이 된 것 같다 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축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